작성일 : 13-07-24 18:12
수수(授受)한 삶을 찾아서..
 글쓴이 : 등명
조회 : 5,339  
문득 무언가 아쉽고 허전한 느낌을 지울 수 없다.
아득한 그리움 너머로 부터 들려오는 싸리비 쓰는 소리..
나의 발걸음은 어느 사이 산문 앞을 서성인다.
여보게..
손을 앞으로 공손히 모으고 차수하게나.
그리고 가볍게 발 뒤꿈치를 들고 공중부양하게나.
그게 바로 산은 산이요 물은 물이라는게야.
그리고 언제나 염주알 처럼 제 자리에 있는 것.
그것이 화두라는게야.
 
돈이 아니면 결코 마음의 문이 열리지 않은 세상.
情도 마음도 메말라 버린 이 시대의 갈증은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 !
 
마음과 마음들이 모여사는 心心한 산사에서 心心풀이로 주고받는
줄수(授) 받을 수(受) , 수수한 삶을 만나봅시다.
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 등 명 합장-

 
 

Total 58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13 8월 일정표입니다 조계산선암… 08-13 4148
12 7월 일정표입니다 조계산선암… 08-13 3669
11 전남대학교 외국어교육원 정부초청장학생 조계산선암… 07-16 4233
10 지혜학교 4박 5일 명상프로그램 조계산선암… 07-13 4341
9 전남 문화 예술재단 2박 3일 프로그램 in 선암… 조계산선암… 07-12 4285
8 하동 화력 본부 조계산선암… 07-12 4236
7 6월 템플스테이 일정(접수 中) 조계산선암… 04-01 5272
6 선암사 홍매화 보러 오세요~*^^* 조계산선암… 03-26 6097
5 5월 템플스테이 일정(접수 中) (1) 조계산선암… 03-08 4936
4 4월 템플스테이 일정(접수마감) 조계산선암… 02-28 4932
3 3월 템플스테이 일정(접수마감) + 홍매화축제 조계산선암… 02-21 4913
2 수수(授受)한 삶을 찾아서.. 등명 07-24 5340
1 절에서 지켜야할 예절에 대해서 알아봅시다. 등명 07-24 5751
 1  2  3  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