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성일 : 13-12-05 23:03
선암사에서의 하루
 글쓴이 : 김경배
조회 : 7,522  
반복되는 일상에서 탈출하고 싶은 사람이든
가슴 속 무언가가 답답하게 느껴지는 사람,
큰 고민은 없는데 잘 하고 있는건지 의문이 드는 사람이든
산사의 하루가 궁금한 사람,
도심을 벗어나 자연을 만끽하고 싶은 사람이든
누구든 상관 없을 듯하다.
자신을 돌아 볼 수 있고 세상을 여유롭게 볼 수 있는 시간!
짧을 수 있는 하루가 짧지 않게 느껴지며
길 수 있는 순간이 그리 길지 않게 느껴지는 기분을 갖게 된다.
새벽 예불전 갑작스럽게 내린 산사의 비소리가 너무도 아름다워
잠못 이루는 나의 피곤함을 싹 씻어주고 행복이 이런거구나 느끼게 해줬다.
고맙습니다. 고맙습니다. 고맙습니다.
 
참 사무장님! 나올 때 인사도 못했네요. 성함도 모르지만
인상 좋으신 사무장님 항상 행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.^^

 
 

Total 148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73 선암사 1박2일 체험형 템플스테이(8월9일~10일) 용인시민 08-13 9665
72 보람 님의 후기입니다. 조계산선암… 08-12 6906
71 다시 가고 싶습니다 밥밥밥 08-12 7508
70 이정인, 안지원님의 후기입니다. 조계산선암… 08-03 7439
69 정모아님의 후기입니다. 조계산선암… 08-03 6191
68 힐링이 되는 시간-선암사 템플스테이 김자영 07-27 10519
67 황현지님의 후기입니다. 조계산선암… 07-18 8075
66 김하나님의 후기입니다 조계산선암… 06-20 8161
65 경북 김천에서온 초등교사 류기련님의 후기… 조계산선암… 06-20 8552
64 이은정님의 후기입니다 조계산선암… 06-20 6355
63 순천 용당동에서 오신 박현정님의 후기입니… 조계산선암… 06-20 6961
62 선암사 1박2일(6.7-6.8 휴식형 템플스테이) 강영선 06-10 7895
61 생각하며느끼며 체험후기(14.05/27~29) 조계산선암… 06-01 6429
60 편안하게 다녀왔습니다 김진수 05-12 8761
59 휴식형템플스테이(5월4일~6일) 김도은님 조계산선암… 05-08 7440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